2009.11.12 16:22 / 바리스타 이야기/새벽빛 뚠터




2007년 7월 12일 집에서 교회 가는 길에...

준서의 울먹이는 얼굴이 왠지 측은합니다.
아들아 용기를 내라.


촬영 : 러블리 야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노원구 공릉1.3동 | 공릉시장
도움말 Daum 지도

'바리스타 이야기 > 새벽빛 뚠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준서 첫 스키  (1) 2010.02.03
준서 발치  (2) 2009.12.07
아들아 용기를 내라  (2) 2009.11.12
드림스토리 in 광화문광장  (2) 2009.11.08
경복궁 근정전에서  (2) 2009.09.19
롯데월드에서..  (0) 2009.03.29
Posted by thekumbayaproject savealife.

Leave your greetings here.

  1. 더쿰바야프로젝트는 사랑의 댓글을 먹고 자랍니다.^^ :
  2. Favicon of http://yeoneyes.com BlogIcon K.Taeyeon 2009.11.15 09:39 신고  Modify/Delete  Reply  Address

    준서 빨리 군대와서 남자가 되어야겠는데요? ㅋㅋㅋ
    오래간만에 집 근처의 길을 보니까 기분이 너무 좋군요!

    • Favicon of http://thekumbayaproject.tistory.com BlogIcon thekumbayaproject savealife 2009.11.15 21:16 신고  Modify/Delete  Address

      오늘 청년들이랑 이야기했는데 군에 간다고 사람이 달라지진 않는다였어.

      그 이야기엔 희선이가 패널이었다는...

      우리 아들의 성령충만으로 담대함을 기도 하는게 보다 현실적인것 같아...ㅋㅋ

« Previous : 1 : 2 : 3 : 4 : 5 : 6 : 7 : 8 : Next »


티스토리 툴바